제네시스, '역동적 우아함' 담은 'G80 스포츠' 내·외관 공개
제네시스, '역동적 우아함' 담은 'G80 스포츠' 내·외관 공개
  • 황병우 기자
  • 승인 2021.07.05 15:5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럭셔리 세단 G80의 우아함에 역동적 디자인 요소 강화한 G80스포츠 공개
전용 외장 색상 ‘캐번디시 레드’ 신규 적용으로 다이나믹한 감성 더해
디자인, 컬러, 소재 등 차별화 요소 새롭게 반영해 3분기 출시 예정
제네시스 최초 후륜조향장치 적용 및 서스펜션 튜닝해 주행 성능 차별화
제네시스 브랜드(이하 제네시스)가 G80 스포츠 모델의 이미지를 공개했다. (사진=제네시스)
제네시스 브랜드(이하 제네시스)가 G80 스포츠 모델의 이미지를 공개했다. (사진=제네시스)

제네시스가 메르세데스-벤츠 E클래스 AMG 모델과 BMW 5시리즈 N 모델을 겨냥한 고성능 대형 럭셔리 세단의 등장을 예고했다.

제네시스 브랜드(이하 제네시스)가 대형 럭셔리 세단G80에 역동적인 디자인 요소를 추가한 'G80 스포츠' 모델의 이미지를 공개했다고 5일 밝혔다.

G80 스포츠는 기본 모델의 고급스러운 감성과 편의사양을 계승하면서 제네시스의 디자인 정체성인 '역동적인 우아함(Athletic Elegance)'의 균형에서 보다 역동성을 강조한 외관과 신규 내∙외장 요소를 적용해 스포츠 세단의 차별화된 요소를 갖췄다.

또한 G80 스포츠 모델만 선택 가능한 전용 색상 '캐번디시 레드(Cavendish Red)'를 새롭게 추가했다. 캐번디시는 캐나다 프린스 에드워드 섬(Prince Edward Island)의 북쪽 해안에 있는 휴양지 이름으로, 그 곳에 위치한 붉은색의 절벽에서 영감을 받았다는게 제네시스의 설명이다.

전면부는 다크 유광 크롬이 적용된 지-매트릭스(G-Matrix) 패턴의 라디에이터 그릴과 인테이크 그릴을 강조하는 입체적인 윙 형상의 프론트 범퍼 디자인을 적용했으며, 헤드램프에는 검정색상의 베젤을 적용해 스포티함을 강조했다.

제네시스 G80 스포츠 (사진=제네시스)
제네시스 G80 스포츠 (사진=제네시스)

측면부도 다크 유광 크롬으로 마감한 사이드 몰딩과 지-매트릭스 패턴의 스포츠 전용 20인치 다크 스퍼터링 알로이 휠, 엔진 사양에 맞춰 적용되는 레드 혹은 블랙 색상의 캘리퍼를 장착했다.

후면부는 차량이 넓어 보이는 수평적인 라인과 공격적인 이미지의 범퍼를 적용했고, 다크 유광 크롬으로 처리한 트렁크 리드 몰딩과 새로운 범퍼 디자인에 맞춘 디퓨저로 기본 모델과 차별화를 추구했다. 다만, 이전 모델에 탑재됐던 트윈 듀얼 머플러는 채택되지 않았다.

G80 스포츠 실내 색상은 블랙 모노톤에 그레이 스티치 혹은 레드 스티치를 적용한 사양과 세비아 레드 사양, 총 세 가지 전용 컬러 사양이 추가된다. 시트는 스포츠 전용의 다이아몬드 패턴과 V 패턴의 새로운 시트 퀼팅 디자인 중에 선택할 수 있도록 구성했다.

스포티함을 강조하기 위해 G80 스포츠 전용 3 스포크 스티어링 휠을 적용하는 한편, 가니쉬는 다이아몬드 패턴의 하이브리드 위빙 패턴을 비롯해 리얼 알루미늄, 리얼 카본 등 총 3가지 중 선택이 가능하다.

G80 스포츠는 디자인뿐만 아니라 민첩한 핸들링과 탄탄한 승차감 및 주행성능을 끌어올리기 위해 '후륜 조향 시스템(Rear Wheel Steering, RWS)'을 적용하고 서스펜션 튜닝을 통해 저속 선회 성능과 고속 주행 안정성을 개선했다.

제네시스 G80 스포츠 (사진=제네시스)
제네시스 G80 스포츠 실내 (사진=제네시스)

제네시스 관계자는 "G80 스포츠는 역동적인 우아함의 완벽한 균형을 이룬 G80 세단의 우아함과 이에 더해 다이나믹함을 즐기고자 하는 고객에게 최고의 가치를 전달할 것"이라며 "자세한 사양은 출시 일정에 맞춰 공개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파이낸셜신문=황병우 기자]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서울특별시 마포구 합정동 386-12 금성빌딩 2층
  • 대표전화 : 02-333-0807
  • 팩스 : 02-333-0817
  • 법인명 : (주)파이낸셜신문
  • 제호 : 파이낸셜신문
  • 주간신문   
  • 등록번호 : 서울 다 08228호
  • 등록일자 : 2009-04-10
  • 간별 : 주간  
  • /  인터넷신문
  •   등록번호 : 서울 아 00825
  • 등록일자 : 2009-03-25
  • 간별 : 인터넷신문
  • 발행 · 편집인 : 박광원
  • 편집국장 : 임권택
  • 전략기획마케팅 국장 : 심용섭
  • 청소년보호책임자 : 임권택
  • Email : news@efnews.co.kr
  • 편집위원 : 신성대
  • 파이낸셜신문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21 파이낸셜신문. All rights reserved.
인터넷신문위원회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