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G사이언스파크, '제19회 대한민국 안전대상' 대통령상 수상
LG사이언스파크, '제19회 대한민국 안전대상' 대통령상 수상
  • 황병우 기자
  • 승인 2020.12.04 16:2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위기대응 체계, 소방설비 신뢰성 등 안전관리에 높은 평가
LG사이언스파크, 미래성장을 위한 기술을 창출하는 복합 연구단지
전자·화학·바이오·소프트웨어·통신 등 LG 내 다양한 분야의 R&D 진행
서울 강서구에 위치, 17만여㎡ 부지에 20개 연구동으로 이뤄져
LG사이언스파크가 '대한민국 안전대상'에서 대통령상을 받으며 안전관리 능력을 인정받았다. LG사이언스파크 내 관제실에서 담당 직원들이 사업장 곳곳을 모니터링하고 있다. (사진=LG전자)
LG사이언스파크가 '대한민국 안전대상'에서 대통령상을 받으며 안전관리 능력을 인정받았다. LG사이언스파크 내 관제실에서 담당 직원들이 사업장 곳곳을 모니터링하고 있다. (사진=LG전자)

LG사이언스파크가 '대한민국 안전대상'에서 대통령상을 받으며 안전관리 능력을 인정받았다. 

LG사이언스파크는 '제19회 대한민국 안전대상'에서 대통령상을 수상했다고 4일 밝혔다. 별도의 시상식은 코로나 19로 인한 사회적 거리두기로 진행되지 않았다.

LG사이언스파크는 이번 안전대상 심사에서 '사업장 내 확고한 위기대응체계', 'UL(Underwriters Laboratories)/FM(Factory Mutual) 인증 소방설비 구축', '높은 수준의 화재감지 시스템 등 안전관리'에 좋은 평가를 받았다.

지난 2017년 10월 완공된 LG사이언스파크는 전자, 화학, 바이오, 소프트웨어, 통신 등 LG 내 다양한 분야의 R&D 인재가 한곳에 모여 미래성장을 위한 기술을 창출하는 복합 연구단지다. 

축구장 24개 크기인 17만여㎡ 부지에 건설된 20개 연구동으로 이뤄졌다. 연구동의 연면적은 111만여㎡(약 33만7000평)로, 서울 여의도 총면적의 3분의 1이 넘는 규모다.

류태영 LG전자 마곡안전환경/지원 담당은 "LG사이언스파크의 대통령상 수상은 안전하고 더 나은 미래를 만들어 달라는 기대가 담겨있다고 생각한다"며 "앞으로도 보다 철저한 위기관리 대응 태세를 유지하고 끊임없는 개선활동을 통해 세계 최고 수준의 안전환경을 조성할 것"이라고 강조했다.

대한민국 안전대상은 소방청과 한국안전인증원이 국민과 기업의 안전의식을 높이고 자율적인 안전관리를 유도하기 위해 2002년 제정됐다.

[파이낸셜신문=황병우 기자]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서울특별시 마포구 합정동 386-12 금성빌딩 2층
  • 대표전화 : 02-333-0807
  • 팩스 : 02-333-0817
  • 법인명 : (주)파이낸셜신문
  • 제호 : 파이낸셜신문
  • 주간신문   
  • 등록번호 : 서울 다 08228호
  • 등록일자 : 2009-04-10
  • 간별 : 주간  
  • /  인터넷신문
  •   등록번호 : 서울 아 00825
  • 등록일자 : 2009-03-25
  • 간별 : 인터넷신문
  • 발행 · 편집인 : 박광원
  • 편집국장 : 임권택
  • 전략기획마케팅 국장 : 심용섭
  • 청소년보호책임자 : 임권택
  • Email : news@efnews.co.kr
  • 편집위원 : 신성대
  • 파이낸셜신문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21 파이낸셜신문. All rights reserved.
인터넷신문위원회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