청약통장 85% 보유한 2030세대…"현실은 '분양 문맹'"
청약통장 85% 보유한 2030세대…"현실은 '분양 문맹'"
  • 황병우 기자
  • 승인 2020.12.04 15:11
  • 댓글 1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다방 앱 이용자 6천990명 대상으로 분양 정보 관심도 조사 시행
청약 접수 경험 26%에 불과… 분양 정보 및 자금 부족이 주요 원인
다방, 젊은 층도 분양시장에 더 쉽게 접근하도록 서비스 고도화할 계획
2030세대 청약통장 현황 인포그래픽 (자료=다방)
2030세대 청약통장 현황 인포그래픽 (자료=다방)

최근 가격 상승으로 2030세대들의 부동산에 대한 관심이 점차 증가하면서 청약통장 보유율은 85%에 육박하고 있지만, 청약통장을 이용해 실제 청약에 나선 것은 26%에 그친 것으로 나타났다. 이른바 '분양 문맹'인 셈이다.

4일 부동산 정보 플랫폼 '다방'이 지난 11월 20일부터 26일까지 일주일간 2030세대 앱 이용자 6천990명을 대상으로 실시한 분양 정보 관심도 설문조사 결과에 따르면, 2030세대의 청약통장 보유율은 85%에 육박하는 한편 청약 접수 경험은 26%로 조사됐다.

2030세대 중 본인 명의의 청약통장이 있다고 답한 인원은 전체의 84.6%(5천917명)에 달했다. 연령별로 보면 20대 81.5%(3천170명), 30대 88.6%(2천747명)로 30대 비율이 더 높게 나타났고, 혼인 여부로 살펴보면 미혼 응답자(5천953명) 중 84.4%(5천027명), 기혼 응답자(1천037명) 중 85.8%(890명)가 청약통장을 보유 중이라고 답했다.
 
반면 청약 접수 경험이 있는 2030세대는 26.2%(1천833명)에 불과했다. 청약을 하지 않은 주요 원인은 혼인 여부에 따라 순위가 엇갈렸다.

미혼 중 청약경험이 없는 이들은 '청약제도 이해 부족'을 37.9%(1천728명)로 가장 많이 꼽았고, 이외에 '자금부족' 25.8%(1천174명), '낮은 가점' 14.9%(680명), '청약 계획 없음' 13.2%(602명), '자격 미달' 8.1%(370명) 순이었다. 

기혼에서는 '자금 부족'이 41%(247명)로 가장 높았고 이어 '청약제도 이해 부족' 28%(169명), '낮은 가점' 18.7%(113명), '자격 미달' 6.6%(40명), '청약 계획 없음' 5.6%(34명) 순으로 나타났다. 

2030세대 청약 경험 현황 인포그래픽 (자료=다방)
2030세대 청약 경험 현황 인포그래픽 (자료=다방)

또한 2030세대들은 청약경험은 없더라도 청약에 대한 관심은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이들은 '관심 단지의 모집공고문을 찾아본 경험'과 '청약 가점 계산 경험'을 묻는 질문에 각각 63.9%(4천467명), 42.1%(2천946명)의 높은 비율로 '경험이 있다'고 답했다.

스테이션3 다방 관계자는 "생애 최초 특별공급 물량을 확대하고 신혼부부 소득 요건을 완화하는 등 2030세대를 위해 청약 시장의 문이 열린 가운데 정보 불균형으로 인해 여전히 젊은 층에게 쉽지 않은 게 현실"이라며 "다방은 이번 설문조사 결과를 바탕으로 분양 정보관을 찾는 2030세대 이용자들이 분양 정보를 수월하게 이용할 수 있도록 서비스를 고도화할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다방 분양 정보관은 부동산 정보에 취약한 젊은 층을 위해 보다 폭 넓은 주거 정보를 제공하기 위해 마련된 서비스다. 아파트, 오피스텔 등 민간 분양 정보부터 행복주택, 공공임대 등 공공 분양 정보를 모두 제공하고 있으며 청약 가점 계산기, 행복주택 입주 자격 자가진단, 분양 캘린더 등도 이용 가능하다.

[파이낸셜신문=황병우 기자]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1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평택 화양신도시 서희스타힐스 아파트 2020-12-05 10:50:19
평택 화양신도시(2만세대 규모) 서희스타힐스 마지막 선착순 특별분양
평택 화양신도시 토목공사 2020년10월30일부로 착공(시공사:대림건설)
평당 700만원대 파격가 분양 / 1554세대 프리미엄 대단지
청약통장 무관 / 전매 무제한 / 최근 부동산규제 반사이익 최적 사업지
중도금 60% 무이자 / 발코니 확장비 무상
59A /59B / 84타입 전세대 판상형 정남향 위주로 선호도 높은 중소형 평형대로 구성
단지내 초등학교 건립예정(초품아) / 화양지구내 초등4,중등2,고등2 건립예정
화양신도시내 평택시 서구청 건립확정 및 대형마트,대형종합병원 건립예정
서해선 복선전철(안중역 2022년 개통예정)공사중
마지막 선착순 로얄 동호수 지정!!!
향후 시세차익 최소 2억이상!!!
로얄층 분양문의:1661-7569

  • 서울특별시 마포구 합정동 386-12 금성빌딩 2층
  • 대표전화 : 02-333-0807
  • 팩스 : 02-333-0817
  • 법인명 : (주)파이낸셜신문
  • 제호 : 파이낸셜신문
  • 주간신문   
  • 등록번호 : 서울 다 08228호
  • 등록일자 : 2009-04-10
  • 간별 : 주간  
  • /  인터넷신문
  •   등록번호 : 서울 아 00825
  • 등록일자 : 2009-03-25
  • 간별 : 인터넷신문
  • 발행 · 편집인 : 박광원
  • 편집국장 : 임권택
  • 전략기획마케팅 국장 : 심용섭
  • 청소년보호책임자 : 임권택
  • Email : news@efnews.co.kr
  • 편집위원 : 신성대
  • 파이낸셜신문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21 파이낸셜신문. All rights reserved.
인터넷신문위원회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