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식재산이야기-83] 조폐공사, '짝퉁' 잡아내는 최신 보안기술 공개
[지식재산이야기-83] 조폐공사, '짝퉁' 잡아내는 최신 보안기술 공개
  • 황병우 기자
  • 승인 2021.07.02 14:5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조폐공사, 4일까지 서울 코엑스서 열리는 '코스모뷰티 2021' 박람회 참가
정품과 가품 구별 및 K브랜드 가치 지킬 수 있는 정품인증 기술 소개
조폐공사의 최신 보안기술이 적용된 제품들. (사진=조폐공사)
조폐공사의 최신 보안기술이 적용된 제품들. (사진=조폐공사)

"짝퉁(가품)을 잡아내는 조폐공사의 최신 보안기술을 공개합니다"

한국조폐공사가 2일 서울 강남구 코엑스에서 개최된 '제35회 서울국제화장품·안전산업박람회(COSMO-BEAUTY SEOUL 2021)'에 참가해 공사의 최신 보안기술 및 보안제품을 선보였다.

4일까지 열리는 이번 박람회에서 조폐공사는 화폐 제조과정에서 축적한 첨단 위변조방지 기술인 복사할 경우 숨겨진 문자가 나타나는 '복사방해패턴('Ghostsee'), 엠보싱 잠상(숨겨진 이미지)과 스마트폰으로 구별할 수 있는 보안패턴, 4방향에서 다른 이미지가 나타나는 금속 잠상, 관찰자의 방향에 따라 색상이 변화하고 문자가 보이는 육안식별 기술 등 진품과 가품을 구별할 수 있는  최신 보안기술을 공개했다.

이와 함께 대국민 아이디어 공모를 통해 선정한 브랜드 보호 상표인 '오키(OFFICIALKEY)'도 선보인다. 

'오키'는 긍정의 뜻을 지닌 '오케이(OKAY)'와 '열쇠(KEY)'를 합친 조어로, 조폐공사가 공공 및 국가의 보안을 지키는 열쇠가 돼 위변조를 방지하고 우리 사회의 신뢰수준을 높이는 데 기여하겠다는 의미를 담고 있다.

'오키'에는 조폐공사가 개발한 위변조방지 기술중 육안식별요소와 스마트폰을 활용한 정품인증 솔루션(가변QR)이 적용된다.

조폐공사는 화폐 제조과정에서 축적한 다양한 위변조방지 기술을 활용, 우리 기업들의 K브랜드 가치 보호에 기여하고 있다. 

박람회에 참여한 조폐공사의 부스 (사진=조폐공사)
박람회에 참여한 조폐공사의 부스 (사진=조폐공사)

공문서, 지역특산품, 화장품 케이스, 홍삼 포장용지 등 다양한 분야에서 짝퉁 피해 방지를 위해 노력하고 있으며, 최근 서울 동대문시장의 의류와 부산 신발의 브랜드 보호를 위해 위변조방지 요소를 적용한 행택과 라벨을 공급한 바 있다.

이종선 기술처장은 "위변조방지 기술을 더욱 고도화해 우리 기업들의 브랜드 보호와 신뢰사회 구현에 앞장서겠다"고 말했다.

[파이낸셜신문=황병우 기자]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서울특별시 마포구 합정동 386-12 금성빌딩 2층
  • 대표전화 : 02-333-0807
  • 팩스 : 02-333-0817
  • 법인명 : (주)파이낸셜신문
  • 제호 : 파이낸셜신문
  • 주간신문   
  • 등록번호 : 서울 다 08228호
  • 등록일자 : 2009-04-10
  • 간별 : 주간  
  • /  인터넷신문
  •   등록번호 : 서울 아 00825
  • 등록일자 : 2009-03-25
  • 간별 : 인터넷신문
  • 발행 · 편집인 : 박광원
  • 편집국장 : 임권택
  • 전략기획마케팅 국장 : 심용섭
  • 청소년보호책임자 : 임권택
  • Email : news@efnews.co.kr
  • 편집위원 : 신성대
  • 파이낸셜신문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21 파이낸셜신문. All rights reserved.
인터넷신문위원회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