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MW코리아, 엔트리급 가솔린 수입차 뉴 320i 공식 상륙
BMW코리아, 엔트리급 가솔린 수입차 뉴 320i 공식 상륙
  • 황병우 기자
  • 승인 2020.03.03 11:3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드라이빙 어시스턴트 프로페셔널 등 ADAS 포함한 다양한 안전 및 편의사양 적용
최고출력 184마력 발휘하는 2.0리터 가솔린 터보 엔진 탑재…판매가격 5020만원 부터
BMW코리아가  BMW 뉴 3시리즈 가솔린 엔트리 모델인 뉴 320i를 국내 수입차 시장에 공식 출시한다. (사진=BMW)
BMW코리아가 BMW 뉴 3시리즈 가솔린 엔트리 모델인 뉴 320i를 국내 수입차 시장에 공식 출시한다. (사진=BMW)

정부가 신차 구입시 적용되는 개별소비세를 인하함에 따라 잇달아 신차를 내놓는 등 수입차 시장이 한층 분주하다. 지난 달 코로나19 영향으로 급감한 판매량을 끌어올리기 위함으로 추정된다.

BWM코리아는 BMW 뉴 3시리즈 가솔린 엔트리 모델인 뉴 320i를 국내 수입차 시장에 공식 출시한다고 3일 밝혔다.

BMW 코리아는 뉴 330i와 뉴 320d, 3시리즈 최초의 M 퍼포먼스 모델 뉴 M340i 등으로 구성된 기존 라인업에 뉴 320i를 추가함으로써 소비자들에게 폭 넓은 선택지를 제공한다는 계획이다.

BMW 뉴 320i는 가솔린 엔진을 탑재해 역동적인 주행 성능과 정숙성을 갖춘 모델로 세부 편의사양에 따라 기본, 럭셔리, M 스포츠 패키지 등 총 3가지 트림으로 출시된다. 

아울러, 전 모델에 LED 헤드라이트, 선루프, HiFi 라우드 스피커, 3존 컨트롤 오토매틱 에어컨디셔닝 등 고급 편의사양을 기본 탑재하고 있다.

액티브 크루즈 컨트롤과 차선이탈 경고, 차선 유지 보조 기능 등으로 구성된 드라이빙 어시스턴트 프로페셔널 시스템이 탑재되며, 막다른 골목과 같은 제한된 공간 진입 시 최대 50미터까지 차량이 자동으로 왔던 길을 거슬러 탈출하는 '후진 어시스턴트 (Reversing Assistant)', 헤드업 디스플레이, BMW 라이브 콕핏 프로페셔널 등 안전한 주행을 위해 첨단 운전자 주행 시스템(ADAS)도 적용했다.

BMW 뉴 320i에는 최고출력 184마력, 최대토크 30.6kg.m의 성능을 내는 2.0리터 4기통 가솔린 터보 엔진이 탑재되며, 8단 자동변속기와 조합해 정지상태에서 시속 100km까지 가속하는 데 걸리는 시간은 7.1초, 최고속도는 235km/h에 이른다.

가격은 뉴 320i 기본 모델이 5,020만원, 뉴 320i 럭셔리 5,320만원, 뉴 320i M 스포츠 패키지가 5,320만원이다. 

한편 이번 뉴 3시리즈는 한국신차안전도평가(KNCAP)에서 진행한 '2019 올해의 안전한 차 최우수 차량'에 선정된 바 있다.

[파이낸셜신문=황병우 기자]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서울특별시 마포구 합정동 386-12 금성빌딩 2층
  • 대표전화 : 02-333-0807
  • 팩스 : 02-333-0817
  • 법인명 : (주)파이낸셜신문
  • 제호 : 파이낸셜신문
  • 주간신문   
  • 등록번호 : 서울 다 08228호
  • 등록일자 : 2009-04-10
  • 간별 : 주간  
  • /  인터넷신문
  •   등록번호 : 서울 아 00825
  • 등록일자 : 2009-03-25
  • 간별 : 인터넷신문
  • 발행 · 편집인 : 박광원
  • 편집국장 : 임권택
  • 전략기획마케팅 국장 : 심용섭
  • 청소년보호책임자 : 임권택
  • Email : news@efnews.co.kr
  • 편집위원 : 신성대
  • 파이낸셜신문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20 파이낸셜신문. All rights reserved.
인터넷신문위원회 ND소프트